카이노스메드, 파킨슨병 치료제 미국 임상1b상 ‘투약 개시’

증권 입력 2021-01-11 09:56:00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카이노스메드는 파킨슨병 치료제(KM-819)의 미국 임상 1b상에서 임상 대상자에 대한 투약을 개시했다고 11일 밝혔다.


카이노스메드는 자회사인 패시네이트를 통해 지난해 10월말 임상시험계획(IND)을 미국 식품의약국(FDA)에 제출했고, 11월말 승인을 받았다. 지난달 미국 캘리포니아에 있는 파락셀 임상센터에서 임상대상자를 모집하고, 이번에 투약을 시작했다.


카이노스메드는 임상 1상에서 사용된 이전 제제보다 약물흡수율(생체이용율)을 크게 높인 새로운 제제를 도입했다. 


이번 임상 1b상은 건강한 성인 남자 8명을 대상으로 한달 동안 진행된다. 동일한 대상자를 상대로 기존 제제를 투약한 이후 신제제를 투약하고 KM-819 약물의 흡수도를 측정하는 시험이다. /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부

byh@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