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체국물류지원단x현대캐피탈x전국택배연대노동조합, 비대면 업무협약 체결

S생활 입력 2020-12-09 12:03:54 유연욱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친환경 뉴딜 정책수행 및 금융지원 사업 추진

[사진= 우체국물류지원단]

우체국물류지원단이 현대캐피탈, 전국택배연대노동조합과 함께 친환경 뉴딜(Green New Deal) 정책수행 및 전기차량 보급 금융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비대면으로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수도권의 노후차량 운행을 제한하여 녹색교통지역의 탄소배출량을 저감 시키고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한 민·관의 협업 정책이다. 택배원들에게 저금리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에 친환경 전기차량(500대 내외)에 대해서는 혜택을 적용 받을 수 있게 된다.

 

우체국물류지원단 천장수 이사장은 이번 협약식을 시작으로그린뉴딜 정부정책을 이행하고, ·관이 협업하여 택배원들에게 편익을 증진하고, 전국택배연대노동조합과 노사협력 발전의 토대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우체국물류지원단의 택배원 3,765명은 우체국택배 물량의 55%를 배달하고 있으며, 2019 5월부터 현재까지 전국지역에서 우체국 택배차량(경유)을 전기차량으로 124대 전환하였으며, 제주집중국에는 전기 충전시설을 설치하여 운영 중에 있다. /유연욱 기자 ywyoo@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