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C카드, 업계 최초 국가고객만족도(NCSI) 13년 연속 1위 수상

금융 입력 2020-12-08 09:07:25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양한나기자]

BC카드가 한국생산성본부가 주관하는 ‘2020년 국가고객만족도 (이하 NCSI)[1]’ 조사에서 업계 최초로 13년 연속 신용카드 부문 1위로 선정됐다고 8일 밝혔다. 서비스 기획부터 출시까지 고객을 직접 참여시키고, 디지털 기술력과 차별화된 혜택을 통해 고객의 보다 편리한 금융생활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는 설명이다.


BC카드는 지난 2008년부터 고객패널제도 ‘BC내비게이터(Navigator)’를 통해 각종 서비스 기획부터 출시, 피드백까지 모든 과정에 고객패널을 참여시키고 있다. BC카드는 올해까지 고객패널이 제안한 누적 300여개의 아이디어를 실제 서비스와 업무에 반영했다.


또한 BC카드는 디지털 기술에 집중 투자하며 자사 종합금융플랫폼인 ‘페이북’을 지속적으로 고도화하고 고객의 결제 편의성을 높이는 데 박차를 가하고 있다. BC카드는 페이북을 통해 QR코드, NFC 등 모바일 기반의 간편결제 서비스와 더불어 ▲금융서비스(투자, 보험 등) ▲여행(항공권 예약 등) ▲문화(공연 예매) ▲맛집(예약·주문) ▲쇼핑 등 다양한 플랫폼 서비스를 통해 고객의 편리한 금융은 물론 차별화된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특히 페이북은 누적 이용고객 수 1,000만명을 돌파했다. 페이북을 통한 모바일 결제금액도 최근 3년간 연 평균 10%씩 증가했고, 올해 상반기에만 6조5,000억원의 누적 결제금액을 달성하며 월 평균 결제액 1조원을 넘어섰다.


또한 BC카드는 업계 최초 국제결제표준(EMV) 규격의 QR코드 결제 서비스를 페이북에 성공적으로 안착시키며 모바일 간편결제 대중화에 적극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CPM(고객제시형)과 MPM(가맹점제시형) 방식을 업계 최초로 모두 구현했으며, 37개 고객사에서 발급한 BC신용 및 체크카드의 혜택을 그대로 받을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BC카드가 페이북을 통한 QR결제 이용 현황을 분석한 결과 올해 상반기까지 20~60대의 페이북 QR결제 건수 및 금액은 각각 전년 동기 대비 63% 및 203%씩 늘었다. 특히 40대 이상 중장년층의 결제금액은 247%나 증가했다. 이는 스마트폰 보급 확대로 소비력을 갖춘 중장년층이 적극적으로 최신 결제수단을 활용하게 된 가운데, 페이북의 지속적인 사용자 편의 환경 개선과 QR결제 가맹점 확충 노력이 중장년층의 핀테크 사각지대를 해소하는 데 적극 기여한 것으로 분석된다.


이외에도 BC카드는 빅데이터 기술력을 바탕으로 소상공인에게 보다 합리적인 신용등급을 부여해 주는 새로운 신용평가 서비스인 ‘Biz Credit(비즈 크레딧)’을 출시하고 포용금융에 앞장서고 있다. 비즈크레딧은 직장인과 비교했을 때 상대적으로 높은 금리를 적용받거나 대출이 거절되는 등 불합리한 조건을 적용 받았던 영세사업자를 위해 마련됐다. 비즈 크레딧은 BC카드가 보유한 국내 최대 규모의 카드결제 및 가맹점 데이터를 바탕으로 ▲소상공인 신용평가 ▲휴·폐업 예측 서비스 ▲알람서비스 ▲요약 매출 정보 서비스 등을 제공한다.


이동면 BC카드 대표이사 사장은 “고객의 변함없는 신뢰를 바탕으로 업계 최초 국가고객만족도 13년 연속 1위를 수상할 수 있었다” 며 “앞으로도 혁신적인 기술력과 차별화된 혜택으로 고객을 지향하는 금융서비스를 제공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