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PB특화점에 토지보상상담센터 운영

금융 입력 2020-11-23 10:43:20 정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우리은행]

[서울경제TV=정순영 기자] 우리은행은 PB특화점포인 TCE(Two Chairs Exclusive)강남센터, 대치·청담·가산·잠실 TCP(Two Chairs Premium)센터에 토지보상상담센터를 운영한다고 23일 밝혔다.

 

토지보상상담센터는 다음달부터 3기 신도시 중 하남 교산, 인천 계양 등에서 시작되는 토지보상 협의양도에 맞춰 토지보상 양도소득세 및 상속·증여 절세 관련 세무 전문가가 맞춤형 컨설팅을 지원할 계획이다. 


또 보상금에 대한 금융 투자 설계 및 부동산 매입 등 재투자를 위한 자문도 함께 지원할 예정이다.


특히, TCE강남센터와 TCP잠실센터에는 부동산 투자를 선호하는 고객을 위해 투자 물건 검색 및 실거래가, `임대 정보 등 다양한 부동산 정보 검색이 가능하도록 데이터 열람 시스템이 구축되어 있어 고객 맞춤형 상담이 가능하다.


우리은행 영업점에서 10억원 이상 토지보상금을 일정기간예치하는 고객에게 한시적으로 양도소득세 신고비용을 지원할 계획이다. 


또 절세 목적으로 채권 보상을 선택하는 고객들을 위해 우리금융 계열사인 우리종금과 연계해 채권할인시 우대 할인율을 적용하는 원스톱 서비스를 지원할 예정이다./binia96@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순영 기자 금융부

binia96@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