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탁결제원 일산센터 매각…6년 공개매각 끝에 성공

증권 입력 2020-10-13 09:43:06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장기 미매각 종전부동산 매각 성공

매각예정가보다 높은 금액에 매각

예탁원, 센터 내 특수시설 이전 추진 중

예탁결제원 일산센터 전경 [사진제공=한국예탁결제원]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한국예탁결제원(이하 예탁결제원)은 디에스네트웍스와 지난 8일 일산센터 매각계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매각가격은 597억원(부가세 별도)으로, 매각예정가인 약 547억원보다 50억원 가량 높은 금액으로 매각 계약이 체결됐다. 매각자산은 경기도 고양시에 위치한 일산센터 토지(6,928.4㎡) 및 건물(22,976.54㎡)이며, 금번 매각은 한국자산관리공사 공매포털시스템(온비드) 일반경쟁입찰을 통해 공정히 이뤄졌다. 


이번 매각은 정부의 공공기관 지방이전에 따른 수도권 종전부동산 매각 정책에 부응하고자 6년간 26차례의 공개매각을 거쳐 달성한 결과이다. 


예탁결제원 측은 “일산센터에 대해 지난 2014년 이후 25차례 공개매각을 추진해왔으나, 적정한 매수자가 나타나지 않아 매각에 실패했었다”며 “이명호 사장 취임 후 매각 전담조직인 ‘일산센터매각추진전담반’을 보강하고 사내 협의체를 강화하는 한편, 정부와의 수시 협의 및 관련 업계와의 소통강화 등 매각을 위한 노력을 다각화한 결과 제26회차 일반경쟁입찰에서 높은 가격에 낙찰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예탁결제원 일산센터는 경기도 고양시에 소재한 지상 7층 및 지하 5층의 건물로써 현재 예탁결제원의 전산센터·자동화금고·증권박물관 등이 소재하고 있다. 예탁결제원은 일산센터 매각에 따라 센터 내 특수시설 이전을 추진 중이며, 향후에도 안정적인 서비스 제공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