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證 “씨젠, 실적 성장세 내년까지 이어진다”

증권 입력 2020-09-29 08:09:24 이소연 기자 1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SK증권은 29일 씨젠에 대해 “독감과 코로나19 검사가 한번에 가능한 신제품 출시로 실적 성장세가 내년까지 이어질 것”이라며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하고, 목표주가를 기존 20만원에서 33만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이달미 연구원은 “씨젠의 올 3분기 실적은 매출액 2,875억원(+815.6% YoY)과 영업이익 1,935억원(+2,727.0% YoY, OPM 67.3%) 시현이 전망되면서 사상 최대 분기 실적을 달성한 2분기 실적보다도 개선이 예상된다”며 “3분기가 계절적 비수기임에도 불구하고 전 세계 코로나19 2차 확산에 따라 3분기 월별 해외수출이 7월과 8월 각각 4,598만불(+6.5% MoM), 6,252만불(+35.9% MoM)을 기록했다”고 설명했다. 


이 연구원은 “추워지는 날씨에 대비해 계절성 독감과 코로나19를 동시에 진단 가능한 진단키트의 수출용 허가를 이번 달에 받아 조만간 출시할 예정”이라며 “또한, 장비 매출증가에 따라 코로나19뿐만 아니라 다른 호흡기 진단키트 실적개선도 기대되면서 실적성장세는 2021년까지 지속할 전망”이라고 분석했다. 이어 “코로나19 해외 수출에 힘입어 기존에 미미했던 글로벌 시장점유율이 20%까지 크게 상승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며 “최근의 주가는 단기간에 급등한 모습을 보이긴 했으나 글로벌 점유율 상승과 브랜드 인지도 개선세를 감안하면 완만한 주가 상승이 가능하다고 판단하다”고 덧붙였다.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