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넥쏘·수소버스 사우디 첫 수출

산업·IT 입력 2020-09-28 20:51:40 정새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 
 

[앵커] 현대자동차가 최대 산유국인 사우디아라비아에 석유가 아닌 수소를 에너지원으로 하는 친환경차를 처음 수출했습니다. 이에 따라 향후 중동 지역에서의 수소차 공급 확대에 발판이 될 전망입니다. 정새미 기자입니다.


[기자]

 

현대자동차가 수소전기차를 중동 시장에 공급했습니다.


현대차는 지난 27일 울산항에서 수소전기차 ‘넥쏘’ 2대와 수소전기버스 ‘일렉시티 FCEV’ 2대 등 총 4대를 사우디아라비아로 수출했다고 오늘(28일) 밝혔습니다.


넥쏘와 일렉시티 FCEV는 사우디아라비아의 글로벌 종합 에너지 화학 기업인 아람코로 인도됩니다. 


이는 지난해 6월 현대차와 아람코가 사우디아라비아 내 수소전기차 보급 확대를 위해 협력키로 한 후속 조치입니다. 


이에 따라 현지에서 시범 운행 등 실증 사업에 활용됩니다.


이번 선적으로 현대차는 최대 산유국인 중동 지역에 석유가 아닌 수소를 에너지원으로 하는 친환경차를 처음 수출하게 됐습니다.


특히 수소전기버스 해외 수출은 사우디아라비아가 처음입니다. 


그간 현대차는 넥쏘와 대형 수소전기트럭인 엑시언트 FCEV를 유럽 시장에 수출했습니다.


일렉시티 FCEV는 전장 1만995mm, 전폭 2,490mm, 전고 3,420mm에 달하며, 1회 충전으로 약 430km를 주행할 수 있습니다.


현대차는 이후 중동 지역 수소전기차 공급 확대를 통해 친환경차 시장을 적극 공략한다는 계획입니다.


서울경제TV 정새미입니다. / jam@sedaily.com


[영상편집 이한얼]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새미 기자 경제산업팀

jam@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