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금값, FOMC 결과 실망에 1% 넘게 하락

금융 입력 2020-09-18 23:24:39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미국 연방공개시장위원회, FOMC의 정례회의 결과가 시장 기대치에 못 미치면서 국제 금값이 1% 넘게 하락했습니다. 


현지시간 17일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 인도분 금값은 전날보다 온스당 1.1% 떨어진 1,949.90 달러를 기록했습니다. 


연방준비제도는 이번 FOMC에서 오는 2023년까지 현행 ‘제로 금리’ 유지를 한다고 말했습니다. 


하지만 투자자들은 더 적극적인 경기부양 조치를 기대했던 만큼, 이에 대한 실망감이 금값 하락을 부추긴 것으로 풀이됩니다. 


한편, 국제 유가는 석유수출국기구(OPEC)와 10개 주요 산유국의 연대체인 OPEC+ 회의에서 감산 이행의 중요성을 확인한 것에 영향을 받아 큰 폭으로 상승했습니다.  /이소연기자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부

wown93@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