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학의 ‘장중일기’-7월28일 오전 시황] "시장 이탈한 외국인 재매수 단계“

증권 입력 2020-07-28 11:21:16 서정덕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홍성학 더원프로젝트 대표 [사진제공=더원프로젝트]

전일(27)에 이어 원달러 환율이 조정을 받으며 1,192.90에 거래되고 있다. 원달러 환율이 1,200원 이하가 되면 외국인은 여지없이 매수에 나선다. 전일 1,677억원을 현물시장에서 매수한데 이어 금일 역시 3,273억원을 매수하고 있다.

 

여러번 강조했 듯, 원달러 환율이 1,210원 이하가 되면 외국인 매도가 멈추고, 1,200원 이하로 내려오면 외국인은 순매수 전환하게 된다.

 

외국인의 순매수는 대형 경기민감주에 집중될 수밖에 없고, 특히 삼성전자를 중심으로 매수에 들어온다.

 

삼성전자의 중요 가격은 53,000원으로 해당 가격 아래에서는 개인이 불안감에 매도를 시작하며, 반등이 시작돼 55,500원에 도달하면 외국인의 매수가 시작된다. 그리고 금일 최고가인 57,300원이 중요하다. 이 자리에서 외국인의 매수가 본격적으로 시작되며 새로운 시세가 형성될 수 있게 된다.

 

지금의 장세는 코로나19로 인해 우리 시장을 오랜 기간 이탈했던 외국인의 재매수 시작 단계라고 할 수 있다. 외국인의 매도분을 받아냈던 개인의 매도가 시작되고 있는 단계로 종목을 매도한 개인이 변동성 높은 다양한 종목군으로 매수를 시작하며 종목별 움직임이 강화될 수 있게 된다.

 

불안한 시점일 수 있지만, 코스피는 외국인 매수에 지수 상승세가 강화될 것이며 시장 외부자금은 추가 유입되며 이것은 다시금 코스피 지수의 추가 상승으로 이어지는 선순환 구조를 만들어 낼 것이다.

 

결론은 현 시장은 계속 가는 장이라는 것이다.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서정덕 기자 증권팀

smileduck@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