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그린푸드, ‘그리팅몰’ 라인업 확대

산업·IT 입력 2020-07-06 18:29:48 문다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케어푸드 사업 경쟁력 강화

[사진=현대백화점그룹]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 현대그린푸드가 케어푸드 사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맞춤형 건강식단 브랜드 ‘그리팅’에 프리미엄 베이커리 사업과 글로벌 식품 소싱 역량을 결합한다.


현대백화점그룹 계열 종합식품기업 현대그린푸드는 온라인몰 ‘그리팅몰’에 ‘베이커리’, ‘헬시 그로서리’ 등 두 개 카테고리를 신설하고 건강빵과 글로벌 유기농 식품 등 40여 종의 상품을 판매한다고 6일 밝혔다.


베이커리 카테고리에서는 ‘스마트 푸드센터’에서 생산한 케어푸드 특화 베이커리 제품인 건강빵 10여 종을 선보인다. 건강빵은 24시간 저온숙성 방식을 사용하고 무항생제 계란을 사용한 것이 특징이다. 버터 대신 올리브유를 사용한 ‘올리브 식빵’, 밀가루를 쌀가루로 대체한 ‘미미(米未) 카스테라’, 호밀·귀리·해바라기씨 등 7가지 곡물을 넣은 ‘통밀 7곡 식빵’, 채식주의자를 겨냥한 ‘비건 식빵’ 등이다.


‘헬시 그로서리’ 카테고리를 통해 유럽이나 미국의 유기농 인증을 받은 글로벌 그로서리 상품 30여 종도 선보인다. 아일랜드 ‘플라하반 유기농 오트 플레이크’, 독일 ‘볼제네뮬러 유기농 콘플레이크’, 이탈리아 ‘이솔라비오 유기농 귀리 음료’, 미국 ‘록키릿지메이플팜 메이플 시럽’ 등이 대표적이다.


현대그린푸드는 이번 카테고리 신설을 시작으로 그리팅몰을 ‘종합 헬시 푸드(Healthy Food) 온라인몰’로 발전시킨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건강반찬·죽·샐러드 등 기존 케어푸드 제품을 비롯해 건강빵과 글로벌 유기농 식품의 품목 수를 올 하반기까지 400여 개 이상으로 확대한다. 또한 정기 구독형 케어푸드 식단 ‘그리팅 케어식단’을 통해서도 이번에 선보이는 상품을 반영한 메뉴도 선보인다.


현대그린푸드 관계자는 “고객들이 케어푸드뿐 아니라 일반 음식을 먹을 때에도 건강에 초점을 맞춘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기 위해 카테고리를 늘렸다”며 “앞으로도 고객의 건강을 생각한 다양한 상품과 서비스를 개발해 케어푸드 사업 경쟁력을 한층 끌어올릴 계획”이라고 말했다./dalove@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문다애 기자 경제산업팀

dalove@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