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강남구 최초 ‘푸르지오 써밋’ 공급…‘대치 푸르지오 써밋’ 6월 분양

부동산 입력 2020-06-12 13:16:02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대치 푸르지오 써밋 조감도. [사진=대우건설]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대우건설이 6월 대치동 구마을 1지구를 재건축한 대치 푸르지오 써밋을 분양할 계획이라고 12일 밝혔다. 

 

대치 푸르지오 써밋은 서울시 강남구 대치동 963번지 일원에 들어서며, 지하 2~지상18, 9개동, 489가구로 조성된다. 단지는 재건축이 예고된 구마을 1~3지구 중 가장 큰 규모로 조성되며, 전용면적별로 51A 33가구 53A 10가구 59A 20가구 59B 3가구 102A 30가구 117A 5가구 가 공급되며 또한 펜트하우스 타입인 101A 107A 129A 150A 155A 타입이 각 1가구씩 총 106가구가 일반분양 된다.

 

단지는 대현초와 대명중, 휘문중·고 등이 인접한 학세권 입지에 들어서며, 일대에 경기고, 단대부고, 중대부고, 진선여중·고 등이 형성돼 있다. 또한, 입시 1번가로 평가받는 대치동 학원가가 가까이에 조성돼 있어 수요자들의 관심이 집중될 것으로 기대된다.

 

대치 푸르지오 써밋은 서울의 심장부인 강남에 자리하고 있는 만큼 우수한 교통 인프라를 자랑한다. 단지는 2호선 삼성역과 신분당선 한티역, 3호선 대치역 등과 가까워 이동이 편리하며, 서울의 중심부를 잇는 테헤란로를 비롯해 동부간선도로, 올림픽대로 등을 이용하면 강남업무지구는 물론 서울 전역과 수도권까지도 빠르게 도달할 수 있다.

 

또한, 삼성역을 관통해 지나가는 광역급행철도 GTX-A, C노선이 조성 예정이며, 현대자동차글로벌비즈니스센터, 영동대로 지하공간 복합개발사업, 강남권 광역복합환승센터 등 다양한 개발계획도 예정되어 있어 미래가치에 대한 기대감도 높게 형성돼 있다.

 

이 밖에도 자전거로 5분 거리 내에 탄천과 양재천 등 수변환경이 조성돼 있으며, 세계문화유산인 선릉과 정릉, 대체 유수지 체육공원, 한티 근린공원 등 녹지가 마련돼 있어 쾌적한 환경을 누릴 수 있을 전망이다.

 

한편, 대치 푸르지오 써밋이 들어서는 서울은 내달 말부터 재건축재개발 일반분양 아파트에 분양가상한제가 적용돼 공급이 감소할 것으로 보이는데다, 정부가 수도권 분양가상한제 적용주택 거주의무 부과(최대 5)를 위한 주택법 개정을 조속히 추진할 예정이여서 수요자들이 관심을 보이는 분위기다.

 

대치 푸르지오 써밋은 최근 수도권에서 기승을 부리고 있는 코로나19에 대응하기 위해 6월 말 오픈을 앞둔 모델하우스를 홈페이지를 통한 사전예약제로 운영할 계획이다. 방문객이 집중되는 것을 막기 위해 오픈 3일간 하루 100팀으로 제한되며, 모델하우스는 서울 강남구 영동대로 337 써밋 갤러리 3층에 마련될 예정이다.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