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뱀, OTT 시장 정조준…드라마 사전제작 위해 500억 유증 결정

증권 입력 2020-05-19 20:00:35 수정 2020-05-19 20:17:38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OTT 시장 겨냥…자금 마련 위한 주주배정 유상증자 단행

중화권 한한령 해제 발맞춰 한류 제작사로 재도약 예고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초록뱀미디어는 올 연말을 목표로 OTT시장을 겨냥한 대형 프로젝트 사전제작에 본격 나선다고 19일 밝혔다. 


초록뱀미디어 관계자는 “드라마 시장 판도가 단순한 플랫폼 시장에서 OTT 시장으로 바뀌어 가고 있는 만큼 시장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준비를 해왔다”며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본격적으로 OTT 시장 진출을 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과 <신입사관 구해령>을 통해 방송사와 공동으로 OTT 시장에 진출한 경험이 있는 초록뱀미디어가 완전한 사전제작 드라마로 OTT시장에 진출하는 만큼 성공 여부에 귀추가 주목된다. 그런 의미에서 이번 대규모 주주배정 유상증자는 프로젝트의 규모를 가늠하고 제작이 임박했음을 알 수 있는 신호라는 분석이 나온다.


회사 측은 “이번 프로젝트는 초록뱀미디어가 OTT 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출하는 신호탄”이라며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성공적으로 OTT 시장에 안착해 사전제작을 늘려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드라마 콘텐츠 시장의 변화에 주저하지 않고 적극적으로 대응해 나갈 것”이라며 “최근 중화권 한한령이 해제되는 분위기에 따라 시기적으로 이번 프로젝트가 ‘한류 제작사’로서 재도약하는 터닝 포인트로도 작용하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팀

byh@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