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시공사, 하남 교산과천보상단 보상사무실 개소

부동산 입력 2020-04-14 08:21:13 수정 2020-04-14 08:23:15 설석용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28년 말 준공 목표 올 상반기 토지, 지장물 등 기본조사 착수

13일 경기도시공사가 하남 교산과천보상단 사무실을 개소했다.[사진=경기도시공사]

[서울경제TV=설석용기자] 경기도시공사가 하남교산 공공주택지구 조성사업을 위한 보상사무실을 개소하고 본격적인 보상업무에 착수한다고 13일 밝혔다.


하남시 교산동 일원 6,491천㎡부지에 조성되는 하남교산 공공주택지구 조성사업은 경기도시공사가 LH와 함께 전체 사업비 14조4,829억원을 투입해 32,000호 주택을 공급할 계획이다.


공사는 2028년 12월 준공을 목표로 올해 상반기 토지 등 기본조사를 착수하여 연내 본격적인 보상절차에 돌입한다는 계획이다.


신용석 경제진흥본부장은 "이번 보상사무실 개소를 통해서 공사 최초로 시작되는 3기 신도시 사업일정에 맞춰 원활하고 정당한 보상이 이루어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경기도시공사는 보상사무실 개소를 통해 열린 소통을 중심으로 주민들에게 보상 관련 궁금증 해소와 사전 서비스를 제공을 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방침이다. /joaquin@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설석용 기자 부동산팀

joaquin@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