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이비버스, 코로나19 극복 위해 경북지방우정청에 마스크 5만장 기부

경제·사회 입력 2020-04-07 17:55:15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글로벌 콘텐츠인 베이비버스가 최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대구광역시에 위치한 경북지방우정청에 확산 방지를 위한 마스크 5만 장을 7일 기부했다고 밝혔다. 

 

김희연 시나몬컴퍼니 대표는 코로나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 경북 지역의 집배원분들과 소외계층에 도움이 되고자 경북지방우정청에 의료용 마스크 기부를 결정했다고 말했다.

 

경북지방우정청 관계자는 시나몬컴퍼니의 기부 의도에 따라 외출이 어려운 중에도 지역의 공공업무에 종사하는 우편집배원 및 지역사회의 취약계층에게 배포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베이비버스는 몬테소리 기반의 영유아 교육 콘텐츠로, 글로벌 어린이들에게 받은 사랑을 사회에 환원하고자 지난 317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을 통해서도 마스크 1만 장을 기부하기도 했다.

 

한편, 베이비버스는 144개국 19개의 언어로 사랑받고 있는 몬테소리 기반의 교육콘텐츠로써 유튜브 영어채널 구독자 1,460만 명과 한국어 채널 구독자 406만을 보유하고 있다. 3,000편 이상의 동요 및 동화 애니메이션과 교육용 앱을 통해 매일 전 세계 어린이 4억 명이 시청하고 있다.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