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희 후보 “1주택자 종부세 부담 경감하겠다”

부동산 입력 2020-03-27 13:03:24 수정 2020-03-27 13:03:28 지혜진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27일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이 1세대 1주택자 종부세 감면을 위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사진=황희 의원실]

[서울경제TV=지혜진기자] 황희 의원(더불어민주당 양천갑 후보자)1세대 1주택자의 종합부동산세 부담을 줄이겠다고 공약했다.

 

황희 후보는 27일 국회소통관에서 '종부세 문제 해결을 위한 민주당 후보 일동' 기자회견에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황희 후보는 투기 목적이 없는 1세대 1주택자의 종부세 감면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황 후보는 종부세는 부동산 투기를 억제하고 가격을 안정시키기 위한 제도지만 주거 목적의 1세대 1주택에 대한 과도한 종부세 부과는 법의 취지와 맞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황 의원은 “1세대 1주택자 종부세 감면, 장기 실거주자 종부세 완전 면제, 주택연금 가입기준 9억원 상한 폐지등을 주장했다. 올해 종부세 부과분부터 반영되도록 20대 국회가 종료되는 529일까지 종부세 해결 법안을 처리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더불어민주당에서는 황희 의원뿐 아니라 최재성·박경미·김병욱 의원 등이 1세대 1주택자의 종부세 감면을 추진하고 있다. 이들은 종부세법 개정안을 각각 발의했다. /heyjin@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지혜진 기자 부동산팀

heyjin@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