랩지노믹스, 보스니아에 코로나19 진단키트 15만개 공급

증권 입력 2020-03-26 14:12:16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양한나기자]
분자진단 헬스케어 전문기업 랩지노믹스가 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이하 “보스니아”)정부에 코로나19 진단키트 15만 테스트를 공급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중동, 그리스, 이탈리아, 폴란드, 인도, 모로코에 이어 일곱 번째 해외 판매계약이다.


회사는 보스니아 보건부 지정업체 ERKONA社(보스니아 사라예보 소재)와 기본공급계약을 체결하고, 빠른 시일 내에 선적을 완료하기로 했다. ERKONA社는 1992년 설립된 보스니아의 실험실 장비 전문업체로 보스니아 정부 및 민간시장에 실험실 장비 유통을 전문으로 하는 기업이다.


회사관계자는 “현재도 회사가 개발한 코로나19 진단키트를 요청하는 해외의 정부기관과 딜러들이 많이 있고, 코로나의 전세계적인 확산 추세에 따라 더 많은 해외판매가 예상되고 있다.”며 “코로나 진단키트의 해외판매 증가에 따라 실적도 전년대비 대폭 개선될 전망이다.”고 밝혔다. /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증권팀

one_sheep@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