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메르스·사스 비교 안돼…전례 없는 일 해야”

경제·사회 입력 2020-03-13 15:34:41 수정 2020-03-13 20:29:10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13일) “경제 정책을 하는 분들은 과거의 비상상황에 준해서 대책을 생각하는 경우가 있으나 지금은 메르스, 사스와는 비교가 안 되는 비상 경제시국”이라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청와대에서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 등을 불러 ‘경제·금융 상황 특별 점검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금융시장 및 제반 경제 동향을 보고받고 이같이 밝혔다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서면브리핑에서 전했습니다.


문 대통령의 이번 발언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으로 번지면서 전 세계 증시가 동반 폭락하는 등 파장이 이어지는 가운데 국내 금융시장이 받은 충격 역시 전례가 드물 정도로 심각하다는 인식을 드러낸 셈입니다.


이런 언급에 따라 정부가 앞으로 내놓을 금융지원책의 규모와 강도 역시 기존의 예상 폭을 훨씬 웃돌 것이라는 관측이 나옵니다.


문 대통령은 “과거 사례와 비교는 할 수 있으나 그때와는 양상이 다르고 특별하니 전례 없는 일을 해야 할 상황”이라며 “정부는 과거에 하지 않았던 대책을, 전례없는 대책을 최선을 다해 만들어내야 할 것”이라고 주문했습니다.  /정창신기자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