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은 “주요국 통화정책 등 고려 금리 결정”

금융 입력 2020-03-12 16:59:27 수정 2020-03-13 03:27:24 유민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서울경제TV]

[서울경제TV=유민호기자] 한국은행이 코로나19가 주는 경제적 영향과 주요국 통화정책 대응을 살피면서 기준금리를 결정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한은은 오늘(12) 금융통화위원회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을 담은 통화신용정책 보고서를 의결한 뒤 국회에 제출했습니다.

 

보고서에서 국내 물가상승압력이 낮은 수준에 머무를 것으로 전망되므로 통화정책의 완화기조를 유지할 방침이라고 기존 방향을 재확인했습니다.

 

이어 이 과정에서 코로나19의 확산 정도와 국내외 경제에 미치는 영향, 주요국의 통화정책 대응 등을 면밀히 점검하면서 조정 여부를 판단할 것이러고 덧붙였습니다.

 

한은은 다음 달 9일 기준금리를 결정하는 금통위를 앞두고 있습니다. /you@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