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자산 전성시대…금펀드 수익률 고공행진

증권 입력 2020-02-28 15:46:14 수정 2020-02-28 21:04:00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서울경제TV]

[앵커]

코로나19 확산 이후 계속되는 외인의 매도에 오늘 코스피는 1,990선이 깨졌습니다. 바이러스 확산에 따라 증시 변동성이 커지고 있는 상황인데요. 이에 투자자들이 안전자산 ‘금’으로 눈을 돌리고 있습니다. 금값은 고공행진을 연일 이어가고 있고, 금 펀드 수익률은 테마 펀드 중 단연 돋보이고 있습니다. 이소연 기자의 보도입니다.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코로나19 확산에 대한 우려로 국내 증시가 끝없이 하락하고 있습니다. 

오늘(28일) 2,020선으로 하락 출발한 코스피는 1,990선이 무너졌고, 코스닥은 장중 608.38까지 떨어졌습니다.


코로나19 확산 이후 연이은 외인의 매도로 증시가 불안정해지자, 투자자들은 안전자산으로 투자처를 옮기고 있습니다. 

대표적으로 주목받는 안전자산은 ‘금’으로,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일평균 금 거래량은 지난해 43.6kg에서 올해 74.7kg으로 급증했습니다. 

금에 대한 투자자들의 관심은 금 가격 상승으로 이어져 최근 한 달 동안 금 1g당 가격은 7% 가까이 올랐습니다. 


금 가격이 상승하면서 덩달아 금펀드의 수익률도 상승 추세입니다. 

펀드평가사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최근 한 달 동안 금 펀드는 수익률 6.48%(27일 종가 기준)를 기록했습니다.

같은 기간 테마별 펀드 42개 중 플러스 수익률을 기록한 펀드는 금 펀드를 포함해 총 3개로, 이 중 금 펀드의 수익률이 단연 돋보입니다.


불안정한 증시에 안전자산을 찾는 투자자들이 늘어나는 상황.

코로나19 확산으로 금 가격 상승과 금 펀드 수익률 증가는 당분간 이어질 전망입니다. 

서울경제TV 이소연입니다. /wown93@sedaily.com


[영상편집 김준호]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