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3구·의왕 등 5곳 조정대상지역 예정

부동산 입력 2020-02-19 17:47:22 수정 2020-02-19 20:04:55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서울경제TV]

[서울경제TV=양한나기자] 정부가 수도권 남부 지역의 집값 풍선효과를 막기 위해 추가 부동산 대책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이르면 내일 발표될 조정대상지역에 수원 영통과 권선, 장안 등 3개구와 안양 만안구, 의왕시까지 모두 5곳이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과천과 가까운 의왕시는 한국감정원 기준으로 아파트값이 지난해 12월 한 달 간 2.44% 뛰는 등 풍선효과가 나타나고 있습니다. 

 

안양시는 앞서 평촌신도시가 있는 동안구가 조정대상지역으로 묶인 사이 비조정지역인 만안구에서 집값 오름세가 두드러지고 있습니다. 

 

이번 대책을 두고 정부 관계자는 과열지역 안정을 위해 규제를 추가하는 정도라며 전방위적인 종합대책은 아니다라고 말했습니다. /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증권팀

one_sheep@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