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동성 확대에 우선주 강세…우선주지수 올해 9%↑

증권 입력 2020-02-17 10:34:06 수정 2020-02-17 21:34:47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코로나19 사태로 올해 증시 변동성이 확대되자 배당 매력이 크고 안정적인 대형 우선주가 강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오늘(17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코스피 우선주 중 시가총액 상위 20개 종목으로 구성된 우선주지수는 올 들어 지난 14일까지 9.11% 상승했습니다. 

같은 기간 코스피 지수는 2.09%, 코스피200 지수는 3.15% 오르는데 그쳤습니다. 


개별 종목으로 살펴봐도 우선주의 상승률이 보통주보다 높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우선주지수 구성 종목 20개 중 15개가 보통주 상승률을 상회한 것으로 집계된 가운데, 특히 삼성SDI의 경우 올 들어 보통주가 42.8% 상승하는 동안 우선주는 80.4% 급등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우선주가 상대적으로 양호한 흐름을 보인 것은 의결권이 없어 보통주보다 주가는 낮지만 배당수익률이 높다는 특징이 부각됐기 때문으로 풀이됩니다. /이소연기자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