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증권, 디지털 금융의 중심‘Prime센터’오픈

증권 입력 2020-02-04 09:16:35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소액도 금융전문가 서비스 누릴 수 있는 ‘디지털 자산관리센터’

실시간 투자정보 제공 및 맞춤형 상품 추천…PB상담 서비스도 제공

지난 3일 서울 강서구 마곡지구에 위치한 Prime센터에서 KB증권 박정림 사장(왼쪽에서 세번째), 김영길 WM부문장(오른쪽 두번째), 이홍구 WM총괄본부장(왼쪽에서 두번째), 김유진 Prime센터장(맨 오른쪽) 등 임직원이 개점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KB증권]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KB금융 계열 KB증권은 지난 3일 소액투자자 및 온라인 고객들을 대상으로 디지털 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Prime센터를 오픈했다고 4일 밝혔다.


Prime센터는 자산관리 서비스의 사각지대였던 소액투자자 및 온라인 고객들에게도 언제든지 금융전문가를 통한 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할 목적으로 개설됐다. Prime센터는 디지털 플랫폼을 활용해 고객들에게 적시에 꼭 필요한 투자정보를 제공할 뿐만 아니라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할 경우에는 Prime PB들이 직접 나서 컨설팅 서비스까지 제공하게 된다. 특히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 할 Prime PB들은 각 영업점 및 투자정보 파트에서 오랜 기간 투자자문 경험을 쌓은 전문가들을 배치해 양질의 상담 서비스가 제공 될 것으로 회사는 기대하고 있다. 


KB증권은 또한 Prime센터를 통해 소액의 구독료로 프리미엄 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Prime Club 서비스’를 올 4월 출시할 예정이다. 이홍구 WM총괄본부장은 “온라인 고객들에 대한 자산관리서비스가 상대적으로 부족하고, 더 나아가 차별화된 자산관리서비스를 원하는 고객들의 니즈 충족을 위해 Prime센터를 오픈했다”며 “향후 Prime센터의 역할을 더욱 더 확대해 나가 KB증권만의 특화된 디지털 자산관리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