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라이크코리아, 덴마크 통신사 TDC와 'NB-IoT' 바이오캡슐 공동 출시

산업·IT 입력 2020-01-18 15:59:54 수정 2020-01-20 08:34:45 이민주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덴마크 통신사 TDC와 유럽향 ‘NB-IoT’ 바이오캡슐 MOU

김희진 유라이크코리아 대표(오른쪽)가 미카엘 스투가드 TDC 상무와 MOU를 체결하고 악수하고 있다. [사진=유라이크코리아]

[서울경제TV=이민주 기자] 축산 스타트업 유라이크코리아(대표 김희진)가 유럽시장 진출을 본격화하기 위해 덴마크 최대 통신사 TDC와 세계 최초로 NB-loT바이오캡슐 런칭 및 공동사업 협력을 위한 MOU(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덴마크 코펜하겐에 소재한 TDC 그룹 본사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유라이크코리아 김희진 대표, TDC 그룹 미카엘 스투가드(Michael Stugaard) 상무, 얀 키슬링(Jan Kisling) 부장(중소기업 IoT부), 라이브케어 유럽총판(Livecare Europe ApS)의 스티브 김(Steve Kim) 변호사 등 양사 관계자 10명이 참석했다.


김희진 유라이크코리아 대표는 “덴마크 정부차원의 투자, 라이브케어 유럽 법인 설립 등 지속적인 협력의 결실로, 덴마크 최대 통신사인 TDC와 NB-IoT 망을 이용한 유럽향 바이오캡슐 개발에 대한 양해각서를 체결하게 됐다"고 밝혔다. 유라이크코리아는 해당 유럽향 NB-IoT 바이오캡슐 개발에 성공하여 금년 상반기 내 덴마크 코펜하겐 근처 낙농목장에서 현지 실증을 수행할 계획이다.


덴마크 최대 통신사 TDC와 바이오캡슐 런칭 및 공동사업을 협력키로 한 ‘NB- IoT(NarrowBand Internet of Things)’는 저전력으로 소량의 데이터를 장거리 전송이 가능한 사물인터넷 전용 통신망으로, 국내에서는 주로 기업 간 거래(B2B) 및 공공인프라 영역에서 수요가 매우 높다. 유라이크코리아와 MOU를 체결한 TDC 그룹은 1882 년부터 본격적으로 사업을 시작하여 현재 7,000 명 이상의 임직원 및 6 백만 명 이상의 고객에게 통신서비스를 제공 중에 있는 덴마크 내 이동통신 사업을 선도하는 최대 통신사이며, 금년 상반기 내 덴마크 전역에 NB-IoT 구축 및 도시-지방 간 연결성을 보장하는 다양한 기술적 시도를 진행 중이다. 


유럽연합(EU) 공시자료에 따르면 2017년 기준, 유럽 내 축우 약 8800만 두를 보유하고 있으며 그 중 프랑스, 독일, 영국 순으로 보유 두수가 많고, 연간 4천 5백만 톤(대한민국의 약 188배 생산량)의 육류(소고기)를 유럽에서 생산하고 있다. 최근 덴마크 코펜하겐에 현지 법인을 설립한 유라이크코리아는 2017년 하반기부터 독일 등 유럽 내 지속적인 러브콜을 시작으로, 세계 축산 낙농국인 덴마크 정부와 함께 유럽 내 17개국 진출을 위한 정부 차원의 투자 논의가 시작된 후, 지난2018년 9월, 주한 덴마크 대사 주도하에 덴마크 외교부 산하 덴마크 투자청 및 코펜하겐 지역 투자 진흥 기구와 협력하여 유럽시장 진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공식적으로 체결한 바 있다.


덴마크 정부 공시자료에 따르면, 2018년 기준 덴마크 전체 보유 두수는 약 153만 두이며, 낙농목장 약 2,746개, 비육목장 약 3,362개 분포되어 있다. /hankook66@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관련뉴스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