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청암재단, 교육양극화 해소 나선다…'드림캠프 1기' 수료식 개최

산업·IT 입력 2020-01-16 07:57:46 정새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수료식에 참석한 내빈들(앞줄 왼쪽부터 포스코청암재단 오동호 상임이사, 포항교육지원청 전우선 장학사, 포항교육지원청 남홍식 교육장, 포스코청암재단 김선욱 이사장, 광양제철중학교 김형기 교장, 광양교육지원청 오수진 장학사, 포스코청암재단 성낙연 사무국장)과 중학생 멘티, 대학생 멘토들이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포스코]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
 

포스코청암재단(이사장 김선욱)이 지난 3일부터 12박 13일간 포항, 광양지역 중학교 2학년 학생 60명을 대상으로 진행된 ‘포스코드림캠프 1기 <겨울캠프>’ 일정을 마무리하는 수료식을 개최했다.


이날 수료식에는 참가 중학생과 대학생 멘토 80여명이 참석하였으며 김선욱 포스코청암재단 이사장, 포항교육지원청의 남홍식 교육장과 전우선 장학사, 광양교육지원청의 오수진 장학사, 광양제철중학교 김형기 교장 등이 참석했다.


포스코드림캠프는 기초과정인 여름캠프 2주와 심화과정인 겨울캠프 2주, 총 4주 과정으로 운영되며 여름캠프 이후 겨울캠프가 열리기 전까지 4개월간의 학기중에도 온라인 멘토링을 통해 자기주도학습을 체득하고 여름캠프 학습내용의 연속성이 이어져 교육의 지속성과 학습효과를 높였다.


이번 겨울캠프에 참여한 학생들은 여름캠프 수료자 중 온라인 멘토링 참여도가 높은 이들로 19명의 대학생 멘토들과 함께 포스코그룹 교육시설인 포스코인재창조원에서 동고동락하며 수학, 영어 과목에 대한 수업부터 자기주도학습방법, 진로에 대한 고민을 해소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하였다.


김선욱 포스코청암재단 이사장은 축사를 통해 “포스코드림캠프가 이제 첫발을 내딛었지만 앞으로 연륜을 쌓아가면서 이번 캠프에서 도움을 받은 중학생들이 대학생이 되어 배움의 강사로 다시 참여하는 ‘나눔의 선순환’이 이루어지길 바란다”며 중학생 멘티들을 격려했다.


광양 백운중학교 2학년에 다니는 조연희 학생은 “캠프에 참여하기 전에는 학습계획 없이 닥치는 대로 공부했는데 여름캠프 기간 중 멘토 선생님을 통해 학습에도 자기주도의 계획이 필요하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 며 “캠프 이후   4개월간의 온라인 멘토링을 통해 스스로 학습하는 습관을 형성하는데 많은 도움이 되었다”고 수료 소감을 밝혔다.


한편 포스코청암재단은 포스코드림캠프 외에도 어려운 환경속에서 올바른 품성을 가지고 학업에 정진하는 포항, 광양지역의 대학 신입생을 대상으로 포스코비전장학생을 매년 50여명 선발해 졸업시까지 4년간 학비보조금을 지원하는 등 지역사회와 더불어 발전하는 기업시민 경영이념을 실천하고 우리사회의 가장 큰 문제인 양극화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 jam@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새미 기자 경제산업팀

jam@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