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세균 총리 첫 일성 "文정부 성공에 일조…최선 다해 노력"

정치·사회 입력 2020-01-14 16:23:50 수정 2020-01-15 16:37:14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정세균 신임 국무총리.[사진=서울경제DB]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 정세균 신임 국무총리는 “많이 부족하지만 제가 가진 경험과 노하우가 있기에 그런 부분을 잘 살려 문재인 정부 집권 후반기를 성공적으로 이끄는 데 일조 할 수 있었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 정 총리는 14일 오후 청와대에서 문재인 대통령으로부터 임명장을 받은 직후 가진 환담에서 “제가 어떤 일을 할 수 있을까, 또 어떤 일을 잘할 수 있을까 많은 생각을 해봤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정말 최선을 다해 노력해 보고 싶다”며 “내각 국무위원과 많은 공직자가 함께 힘을 모으면 틀림없이 성공한 정부를 만들 수 있다고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또 “여러 가지로 부족한 저를 믿어 주시고 중책을 맡겨 주셔서 감사 말씀을 드린다”며 “꼭 제가 좋은 성과를 내서 보답해야겠다는 생각을 갖고 있다”고 언급했다.  이어 “청문회가 참 힘든 과정”이라며 “처음 청문회 제도가 시작됐을 때 제가 산자부 장관 청문회를 거쳤는데 그때는 구석기 시대이고 지금은 4차 산업혁명 시대인 것처럼 많이 달라졌다”고 국회 인사청문회에 대한 소회를 밝혔다.  앞서 문 대통령은 이날 낮 정 총리 임명을 재가했으며, 이에 따라 정 총리는 이날 0시부터 임기를 시작하게 됐다./김혜영기자 jjss1234567@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팀

jjss1234567@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