멜파스, 85억원 규모 CB 발행…”재무건전성 확보 차원”

증권 입력 2019-12-12 14:15:28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멜파스가 자금조달을 통해 재무구조 개선을 본격화 한다.


멜파스는 무기명식 전환사채 85억원 발행을 통한 운영자금 확보로 기존 부채상환과 재무 건전성 확보 및 실적 턴어라운드 기반을 갖춘다고 12일 밝혔다.


멜파스는 금번 CB 발행 자금으로 차입급을 상환해 금융비용을 축소하고 무선 충전칩 성장 가시화를 기반으로 올해 수익 턴어라운드를 달성할 계획이다. 나아가 내년 초 출시를 앞두고 있는 웨어러블 터치칩과 무선충전칩 등의 본격 상용화로 안정적인 성장 기조를 유지할 전망이다.


멜파스는 최근 신규 사업 아이템인 무선 충전칩을 하반기부터 본격적으로 양산을 시작해 신규 성장동력을 확보했다. 기존 주력 아이템인 터치칩 부문에서도 올해 3분기 흑자를 실현해 사업적으로 안정적인 기반을 확보한 상태다.


회사 관계자는 “지난해까지 이어진 경영 실적 부진으로 인해 기존 재무 상태에 어려움이 있지만 현재 비즈니스 상황은 전반적으로 양호한 상황”이라며 “올해 주요 목표인 흑자 전환 달성은 무난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설명했다.


더불어 멜파스는 웨어러블 디바이스용 초저전력 터치칩과 저전력 무선충전 RX칩을 내년 1분기 출시 목표로 개발 진행 중에 있다. 해당 어플리케이션의 시장 진입을 통해 추가적인 비즈니스 확장도 준비 중이다. 해당 칩들은 최근 급격히 확장되고 있는 스마트 워치, TWS 이어세트 등에 탑재될 예정으로 향후 실적 개선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는 것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한편, 중국 합작사 셀프라스도 신제품 출시와 공급 네트워크 확대로 추가적인 실적 향상이 기대되고 있다. 셀프라스는 누적 천만개 출하를 달성함과 동시에 최근 전기 면도기 중국 M/S 1위 고객사인 FLYCO를 확보하고 해당 제품의 양산에 돌입했다.


소형 가전 시장은 기존 스마트폰과 스마트 워치, 자동차 전장 충전기 및 각종 충전기류 악세서리와는 다른 무선 충전의 신규 시장이다. 


멜파스 관계자는 “이런 신규 시장을 선점해 새로운 시장에서의 성장 기반을 마련했다는 것은 전략적으로 매우 의미가 크다”면서 “소형가전 시장 등 각종 신규시장 및 다양한 고객 포트폴리오를 통해 안정적인 사업 기반을 확보해 목표 실적을 달성함으로써 계획중인 중국 상장을 계획대로 추진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이어 “CB 발행으로 인해 최근 주가에 영향을 주고 있는 상황이지만, 본질 비즈니스가 개선되고 있는 상황으로 향후 회사의 긍정적인 체질 개선으로 주주가치 향상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며 “회사 측에서도 적극적인 홍보 활동 및 실적 개선에 최선을 다해 주주분들의 관심과 성원에 보답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부

byh@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