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맘마, 식자재 B2B앱 ‘맘마먹자’ 오픈

산업·IT 입력 2019-12-11 08:45:56 수정 2019-12-11 09:11:20 이민주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한 모델이 동네마트 O2O 플랫폼 ‘맘마먹자’ 앱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더맘마]

[서울경제TV=이민주 기자] 더맘마(대표 김민수)는 동네마트 O2O 플랫폼 ‘맘마먹자’ 앱에 식자재 주문 기능을 오픈하여 식자재 배달 앱으로 리뉴얼 오픈했다고 밝혔다. ‘맘마먹자’는 식자재 마트의 체계화를 통해 매출을 향상시키는 B2B 플랫폼으로써 데이터 수집, 분석을 기반한 마트 플랫폼을 구축하여 마트를 상대로 경영 컨설팅을 수행한다.


특히 더맘마는 구리에 중도매 청과야채시장인 ‘맘마농장’을 자체보유하여 Tech화된 시스템을 통해 투명한 거래가 가능하도록 하고 MD비용 절감을 체감할 수 있도록 한다. 해당 서비스는 현재 25억 이상의 청과야채를 플랫폼을 통하여 서울, 인천, 강원도, 경기 지역 총 460개 가맹마트에 공급하고 있으며 2020년 상반기까지 40개 점포에 월 100억 이상의 납품을 목표로 하고 있다. 한희남 더맘마의 마케팅기획팀장은 “이번 리뉴얼을 계기로 청과, 야채 뿐 아니라 정육, 수산, PB상품까지 공략하여 예측 데이터를 분석하고 수요공급을 체계화하는 컨설팅이 460개 가맹마트를 포함한 전국에서 시행 가능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hankook66@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관련뉴스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