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블루, ‘에오스 레드’ IP 활용한 유통채널 확대 및 해외 진츨 기대감↑

증권 입력 2019-12-03 08:56:35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IBK투자증권은 3일 미스터블루에 대해 “에오스 레드 흥행에 따른 게임사업부의 큰 폭의 실적 성장과 IP를 활용한 유통채널 확대 및 해외 진출이 기대된다”고 분석했다. 별도의 투자의견과 목표가는 제시하지 않았다.


문경준 연구원은 “에오스 레드는 모바일 게임의 특성상 출시 후 일매출 추이가 출시 시점 대비 감소했지만, 현재 1~2억원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며 “관련 매출이 온기로 반영되는 4분기 게임사업부 매출액은 173억원을 기록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이어 “올해 에오스 레드의 게임사업 매출액은 327억원을 기록하며 올해 전체 예상매출액의 51% 비중에 달할 것”이라며 “게임사업은 하나의 사업 축으로 자리 잡고 있다”고 평가했다.


이에 따라 문 연구원은 올해 미스터블루의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각각 651억원과 194억원을 기록해 전년 대비 110%, 385.1% 증가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같은 기간 순이익은 503.5% 급증한 169억원을 기록할 것으로 내다봤다.


그는 에오스 레드에 대해 “해외 진출을 위한 게임 최적화 작업 및 언어작업을 진행 중에 있으며, 내년 상반기부터 대만을 시작으로 하반기에는 일본에서 서비스를 진행할 계획”이라며 “서비스 방식은 이익률 극대화를 위해 자체 서비스 방식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이어 “무협만화 부문 매출액은 지난해 104억원에서 올해 약 145억원을 기록할 전망”이라며 “최근 모바일 환경에서 콘텐츠 소비가 용이한 웹툰 형식의 무협 콘텐츠 제작 편수를 늘려가고 있어 향후 자체 무협 IP 기반으로 한 콘텐츠 공급은 지속적으로 확대될 것”이라고 판단했다.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팀

byh@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