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프리미엄 브랜드 ‘디에이치’ TV 광고 론칭

부동산 입력 2019-11-18 07:54:20 수정 2019-11-19 08:12:40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현대건설의 프리미엄 주택 브랜드 '디에이치(THE H)' 광고 모습. [사진=현대건설]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현대건설은 지난 16일 프리미엄 주택 브랜드 디에이치(THE H)’ 브랜드 광고를 공개했다고 18일 밝혔다. 지난 2015년 디에이치 브랜드를 론칭한 후 45개월 만에 TV 광고를 처음 선보이는 것이다.

현대건설은 20154월 프리미엄 브랜드인 디에이치를 처음 선보인 이후 디에이치 아너힐즈’(개포주공3단지, 20168), ‘디에이치 라클라스’(삼호가든3, 201812), ‘디에이치 포레센트’(일원대우아파트, 20194) 등의 단지를 분양했고, 올해 9디에이치 아너힐스가 입주하며 프리미엄 아파트의 실체를 공개했다.

 

특히 이번 광고에서는 소비자들이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가치이며 일반 아파트 브랜드와 차별화되는 프리미엄 아파트 브랜드의 희소성을 부각시켜, ‘세상에 없던 완벽함 THE H’라는 주제를 담았다. 디에이치 브랜드는 입지의 엄격함, 프라이버시의 철저함, 서비스의 섬세함, 커뮤니티의 특별함이라는 기준들을 표현한 것이다.

이른 아침 발코니에서 공원을 바라보는 장면을 통해 도심 내에서도 최고 위치에 공급되는 입지에 대한 엄격한 기준을 나타내고, 정갈하게 정리된 테이블을 통해 특급 호텔 같은 섬세한 서비스를 제공하며, 스카이라운지에서 담소를 나누는 모습을 통해 입주고객이 이용하는 품격 있는 커뮤니티의 특별함을 보여주고 있다. , 입지·프라이버시·서비스·커뮤니티 등 모든 것을 완벽하게 만족해야만 적용되는 것이 디에이치브랜드라는 것이다.

 

현대건설은 이번 TV 광고를 통해 프리미엄 브랜드 단지의 아름다움을 보여주는 직선적인 표현에 감성이 묻어나는 미장센을 더했고, 디에이치를 상징하는 컬러인 퓨어블랙을 화이트 색상과 대조적으로 활용하여 감각적으로 표현했다.

제작은 김규하 감독, 김지성 촬영감독 등 국내 최고의 광고 촬영팀이 함께 했다. 김규하 감독은 ‘2018 대한민국 광고대상에서 방송 광고 부문 대상, 해외 집행 광고 부문 특별상, 방송광고부문 금상 등을 수상했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이번 디에이치 TV 광고를 통해 프리미엄 브랜드의 가장 중요한 가치인 희소성을 명확하게 전달하고, 재인식 시킬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 디에이치의 특별하고 차별화된 가치를 통해 명실상부한 대한민국 대표 프리미엄 아파트 브랜드로서의 위상을 공고히 하고, 고객들이 가장 살고 싶고 동경하는 아파트 브랜드로서의 이미지를 강화하고 전달할 계획이다고 설명했다.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팀

csjung@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