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전력그룹사와 발전소 디지털화 추진

산업·IT 입력 2019-09-05 09:51:08 수정 2019-09-05 09:51:50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한국전력은 5~62일간 대전에 있는 한전 전력연구원에서 ‘2019 지능형 디지털 발전소(IDPP) 개발 컨퍼런스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컨퍼런스는 지능형 디지털 발전소 기술 개발과 관련해 국내외 기관과 산연 간 협력체계를 갖추고, 에너지 산업 전반의 디지털 변환을 가속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행사에는 기획재정부 강승준 공공정책국장, 한전 이종환 기술혁신 본부장 등 정부 및 전력그룹사 관계자들과 국내외 발전분야 인공지능 관련 연구소, 대학, 관련기업 등 60여 개 산연에서 400여 명의 전문가가 참석했다.

 

전력그룹사 디지털발전소 공동 구축 프로젝트는 지난해 10월 기획재정부의 공공기관 혁신성장 대규모 협업과제로 선정된 바 있으며, 20195월부터 본격적으로 개발을 추진하고 있다.

디지털발전소는 보일러·터빈·발전기·보조기기의 설계, 운전, 예방정비 등 전주기를 IoT, 빅데이터 플랫폼의 기술과 접목해 디지털 공간에서 형상화함으로써 운영효율을 극대화하는 최신 기술이다.

한전은 연구인력 35명을 투입해 디지털발전 기술 개발을 전담하고, 발전5, 한전KPS로부터 12명의 발전소 운영정비 전문가를 파견 받아 지능형 디지털발전소 구축센터를 조직할 계획이다.

 

한전은 디지털발전소 개발 프로젝트를 통하여 인공지능과 빅데이터 기술을 발전소에 적용함으로써 최적의 운전조건과 정비시점을 파악할 수 있고, 발전효율 향상과 사고의 미연 방지와 같은 산업혁신 측면의 효과 뿐만 아니라 미세먼지 저감, CO2 배출 감소 등 환경 측면에서도 큰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정창신기자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팀

csjung@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