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 “기금운용계획 변경, 1.6조 투자·내수진작”

경제·사회 입력 2019-09-04 08:49:39 수정 2019-09-04 17:35:45 정훈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4일 “14개 기금의 기금운용계획을 변경해 약 1조6,000억원 규모의 자금으로 투자·내수를 뒷받침하겠다”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경제활력대책회의 모두발언에서 하반기 경제활력 보강 추가대책을 두고 이같이 밝혔다.


홍 부총리는 지역경제 활성화 대책으로 “지자체·교육청이 지난 4월 받은 10조5,000억원의 교부금이 쓰일 수 있도록 추가적인 추가경정예산(추경) 편성도 적극적으로 독려할 예정”이라며 “고용 및 산업 위기 지역을 위한 목적예비비 지원을 검토 중이고, 조만간 세부내용을 발표할 것”이라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또 “내년으로 예정된 1조원 규모의 공공기관 투자를 앞당겨 연내 총 55조원의 공공기관 투자가 이뤄지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밖에 지역 경기 활성화 대책으로 ‘글로벌 전자상거래 물류센터’ 건립 등 4단계 민간투자 프로젝트를 발굴, 미분양 관리지역 안에서 미분양 주택 구매 시 보금자리론 요건 완화, 개발제한구역 내 실외체육관시설 설치요건 한시 완화를 언급했다. /정훈규기자 cargo29@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훈규 기자 금융팀

cargo29@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