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험연 "보험 상품 가격 자유화 등 생태계 재건 대책 시급"

금융 입력 2019-08-29 08:43:18 수정 2019-08-29 08:44:49 고현정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국내 보험산업 생태계를 활성화하기 위해 상품 가격 자유화 등 관련 대책이 필요하다는 주장이 나욌다. 보험연구원의 김동겸 수석연구원과 정인영 연구원은 29일 '보험생태계 강화를 위한 과제' 보고서에서 이같은 내용의 주장을 밝혔다.


현재 보험 시장은 저금리가 장기화되고 자본규제가 강화되면서 국내 보험사업의 수익성이 둔화하는 모습이다. 실제 지난해 보험산업의 수입보험료는 전년보다 0.2% 줄었고, 올해에도 0.7% 감소할 것으로 전망된다. 여기에 경기 부진과 인구구조 변화로 성장 동력도 약해진 상태다. 특히 세제 혜택이 줄어들고 저금리 기조 속에서 연금상품 판매량이 급감했고, 실손의료보험의 손해율은 악화되고 있다.


연구진은 "단기 실적에 치중한 불완전 판매, 상품 개발 시점과 현재의 규제환경 차이 등에서 비롯된 현상"이라며 "특히 최근 독립 법인 대리점(GA) 채널이 급격히 커지면서 설계사들의 대규모 이동으로 고아 계약, 불완전 판매 등이 발생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처럼 파괴된 보험생태계를 다시 살리려면 보험사업 모형 다각화, 건강·노후소득 보장 분야의 공·사 분담체계 구축, 판매 채널 제도 정비 등이 필요하다고 연구진은 제언했다.


특히 '보험상품 가격자유화'를 통해 보험사가 보험 마진만으로도 충분히 생존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 노후소득 보장과 건강 관리 측면에서 연금 세제 혜택, 실손보험 보험료 차등제 도입, 비급여 진료비 적정성 심사 등 실효성 있는 공·사 협력 체계를 구축해야 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소비자 보호와 신뢰 회복을 위해 모집과정에서 문제를 최소화하도록 판매자 책임법 등 판매 채널 제도를 정비하고, 판매책임과 권한을 부여한 새로운 GA 사업모형 도입을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고현정기자go8382@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고현정 기자 금융팀

go8382@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