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400억 규모 'NH나우농식품1호PEF' 설립

금융 입력 2019-08-28 09:22:52 고현정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NH농협은행

NH농협은행(은행장 이대훈)이 400억원 규모의 'NH나우농식품1호 사모투자합자회사(PEF)' 설립을 완료했다고 28일 밝혔다.


'NH나우농식품1호PEF'는 농식품 전문 PEF로 농협은행과 나우IB캐피탈(대표자 이승원)이 공동 운용하는 것으로, 유망 농식품기업과 수출주도 글로벌 강소기업에 집중 투자할 계획이다. 농협은행은 지난 4월 나우IB캐피탈과 공동으로 농식품모태펀드 위탁운용사로 선정돼, 최근 추가 출자자 모집과 금융감독원의 승인 절차까지 완료한 바 있다.


농협은행은 2016년에 NH투자증권과 공동으로 200억원규모의 농식품펀드를 결성하여 유망 농식품기업들에 투자를 완료하였으며, 2020년까지 농식품펀드 운용규모를 1,000억원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한편, 농식품모태펀드란 농식품경영체에 대한 투자를 목적으로 하는 자펀드에 출자하기 위해 정부재정이나 기금 등으로 조성한 펀드를 말한다. 농업정책보험금융원은 매년 정기적으로 농식품모태펀드의 자펀드 운용사를 선정해 민간자금과의 매칭형식으로 투자펀드를 결성하도록 하고 투자펀드에 모태펀드 자금을 출자해오고 있다./고현정기자go8382@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고현정 기자 금융팀

go8382@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