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조 “일본, 금융시장 공격 가능성 낮아”

금융 입력 2019-08-06 16:43:22 수정 2019-08-06 20:36:33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김상조 청와대 정책실장이 일본의 한국 금융시장 공격 가능성은 매우 낮다는 견해를 밝혔습니다.

 

20년 전 IMF 외환위기 시절과 금융 펀더멘털 상황이 다르다는 이유에섭니다.

김 실장은 오늘 국회 운영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일본의 한국 금융시장 공격에 대비해야 한다는 민주평화당 유성엽 원내대표의 질의에 이같이 답했습니다.

 

김 실장은 우리나라 자본시장에 들어온 일본계 자금이 20년 전에 비해 비중이 작아서 일본의 금융공격 가능성은 낮다면서도 만일의 경우에 대비해 철저히 대비책을 강구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한국이 일본에 맞대응할 경우 한국 국내총생산, GDP4.47%가 감소할 것이라는 한국경제연구원 보고서를 본 적이 있느냐는 유 원내대표의 추가 질의에는 매우 과장된 수치라고 답변했습니다. /배요한기자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팀

byh@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