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자원공사, 댐 주변지역 청소년 여름과학교실 개최

경제·사회 입력 2019-08-05 17:15:22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5일 수자원공사 직원과 대학생들이 충북 옥천군 옥천여중에서 '제8회 청소년 여름과학교실' 입교식을 진행하고 있다. / 사진제공=수자원공사

환경부 산하 한국수자원공사는 5일부터 9일까지 5일 동안 충북 옥천군 옥천여자중학교에서 대청댐 주변지역 초·중학생 200여 명을 대상으로 8회 청소년 여름과학교실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청소년 여름과학교실은 지리적 여건 등으로 평소 다양한 교육기회를 접하기 어려운 댐 주변지역의 학생들에게 과학에 대한 탐구와 상상력을 기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2011년부터 시행하고 있는 교육지원 프로그램이다.

 

교육 내용은 활성탄과 자갈, 모래 등을 활용해 간단한 정수기를 만드는 컵받침 간이정수기’, 태양광 전지판을 활용한 휴대용 태양광 충전기태양광 자동차 만들기등 다양한 생활 속 소재에 과학적 원리를 접목해 학생들의 교육효과를 높이도록 구성됐다. 또한, 전국 9개 대학교에 재학 중인 대학생 60여 명이 재능기부로 참여해 커리큘럼 구성과 교육 진행을 맡고 초·중학생과 조를 이루어 적성 찾기, 진로 탐색, 고민 상담 등의 멘토링 활동도 갖는다.

 

김봉재 수자원공사 물관리계획부문 이사는 평소 다양한 교육기회가 부족한 댐 주변지역 학생들을 위하여 과학교실 뿐만 아니라 특성화 교육 및 장학금 지급 등 다양한 지원을 하고 있다, “앞으로도 계속해 맞춤형 프로그램을 발굴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정창신기자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팀

csjung@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