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창솔루션 관계사 메딕바이오엔케이, “면역력 측정 기술 임상시험 성공적 진행”

증권 입력 2019-07-30 15:19:31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대창솔루션의 관계사 메딕바이오엔케이는 동남권원자력의학원 연구센터로부터 이전 받은 ‘NK세포 분리 증식 기술을 이용한 췌장암 치료 기술’의 전초 단계인 ‘면역력 측정 기술’에 관한 임상시험이 성공적으로 진행되고 있다고 30일 밝혔다.


동남권원자력의학원 연구센터는 “현재 ‘면역력 측정 기술’을 활용한 임상시험이 진행 중에 있으며, 면역력 측정 기술은 NK세포 분리 증식 기술과 연결된 것으로 NK세포를 고순도로 분리 및 측정하는데 사용된다”고 밝혔다.


동남권원자력의학원 연구센터는 7월 한 달 동안 암환자 6명, 일반인 36명을 대상으로 검사를 마쳤다. 부산은 물론, 수도권에서도 8명의 지원자가 참여했으며 11월까지 32명의 암환자와 80명의 일반인이 예약을 신청할 정도로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회사 측은 이번 시험에서 중간분석을 통해 “완치된 암환자의 면역 활성도가 정상인과 비슷해 건강관리만 충실히 잘한다면 암환자도 면역력 측면에서 문제가 없을 수 있다는 가능성을 제시했다”면서 “1년 이내에 대상포진을 앓았던 사람의 면역 활성도가 매우 낮게 측정되었고, 이는 암환자뿐만 아니라 바이러스 질환 환자에게도 NK세포 사용 가능성을 제시한다”고 언급했다. 


이어 “부부의 면역활성도가 유사하게 측정돼 부부 간의 유전자는 다르지만 후천적인 습관에 의해서도 면역력이 결정될 수 있다는 가능성을 제시한다고 할 수 있다”며 “건강한 생활습관을 가진 고령자가 생활습관이 나쁜 젊은 사람보다 면역력이 높다는 것도 시험을 통해 확인됐다”고 설명했다.


메딕바이오엔케이와 동남권원자력의학원 연구센터는 면연력 측정 기술 시험이 활발하게 진행되면서 NK세포 분리 증식 기술을 이용한 췌장암 치료 기술의 임상시험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대창솔루션 관계자는 “이번 면역력 측정 기술 시험이 성공적으로 완료되면 NK세포를 고순도로 분리할 수 있어, 항암치료제 개발에 있어 더욱 탄력을 받을 수 있을 것”이라며 “췌장암 치료 기술에 대한 임상시험도 성공적으로 진행하여 항암치료제 시장을 주도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창솔루션은 지난 6월 관계사인 메딕바이오엔케이를 통해 동남권원자력의학원과 NK세포를 이용한 항암 면역 세포치료제의 기술실시권을 취득한 바 있다. 현재 동남권원자력의학원은 NK세포 분리 증식 기술을 이용한 췌장암 치료 기술에 관한 전임상시험의 마지막 단계인 분포시험을 진행하고 있으며, 조만간 식약처에 임상시험 허가 신청을 완료할 예정이다. 

 /배요한기자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팀

byh@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