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창솔루션, 연료탱크 독점 부각에 강세…일본산 부품 탱크로리 대체 기대감

증권 입력 2019-07-17 09:38:47 수정 2019-07-17 11:18:47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일본의 경제 보복으로 천연가스 공급이 힘들어질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오는 가운데 대창솔루션이 연료탱크 사업 영위 부각에 강세다.
17일 오전 9시 22분 현재 대창솔루션은 전 거래일보다 5.05% 상승한 582원에 거래되고 있다.
관련 업계에 따르면 한국가스공사는 천연가스 운반 설비 부품 관련 일본 경제 보복에 대비 국산 부품을 대체하는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
대창솔루션은 자회사 크리오스를 통해 국내 LNG 연료공급플랜트·저장탱크 분야를 독점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일본의 규제가 해당 분야로까지 확대될 경우 수혜를 입을 것이라는 기대감이 작용하는 것으로 풀이된다.
/양한나기자 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증권팀

one_sheep@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