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바이오텍, 차병원 세계최초 류마티스 치료제로 치매치료 효과 발견에 강세

증권 입력 2019-07-03 10:39:55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분당 차병원이 세계 최초로 류마티스 관절염 치료제로 치매 치료효과를 확인했다는 소식에 차바이오텍이 강세다.

3일 오전 10시 35분 현재 차바이오텍은 전 거래일보다 4.56% 상승한 16,05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관련 업계에 따르면 분당 차병원 신경과 김옥준 교수팀은 세계 최초로 류마티스 관절염 치료제인 휴미라(아달리무맙)로 알츠하이머 치매 치료의 효과를 확인했다. 휴미라는 전 세계 가장 많이 쓰이는 류마티스 관절염 치료제로 인체 내 염증을 촉발하는 분자 TNF-α를 억제시켜 류마티스 관절염을 치료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차바이오텍은 차병원 그룹의 영리사업법인을 지배하고 있는 지주회사다. /양한나기자 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증권팀

one_sheep@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