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스카이라인’ 재구성…이천·청량리 등 초고층 주상복합단지 줄줄이 분양

부동산 입력 2019-06-20 08:44:07 수정 2019-06-21 08:32:40 유민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이천 롯데캐슬 페라즈 스카이 투시도 /사진제공=롯데건설

지역 스카이라인을 재구성할 초고층 주상복합단지들이 분양을 앞두고 있다. 20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올해 하반기 분양시장을 통해 초고층 주거시설이 밀집된 새로운 마천루 주거타운이 형성될 예정이어서 눈길을 끈다.

 

롯데건설은 경기 이천시 안흥동 266-2번지 일원에서 이천 롯데캐슬 페라즈 스카이를 공급한다. 지하 5~지상 최고 49, 3개 동 규모로 앞서 공급된 이천 롯데캐슬 골드스카이와 함께 최고 49층의 초고층 주거단지를 형성하게 된다. 아파트 299가구, 오피스텔 180실 등 총 479가구로 조성되며, 아파트는 전용면적 842개 타입과 142의 대형 타입, 오피스텔은 전용면적 843개 타입으로 지어진다.

 

롯데건설은 다음 달 서울 동대문구 청량리4구역 재개발을 통해 최고 65층 주상복합단지 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5’를 선보인다. 주변에 59청량리역 한양수자인 192’40청량리역 해링턴 플레이스가 조성돼 일대 스카이라인이 다시 조성된다. 이 단지는 지하 7~지상 최고 65, 4개 동으로 구성된다. 전용면적 84~117로 이뤄졌으며, 1,425가구 중 1,263가구를 일반분양한다.

 

부산광역시 해운대구에서는 해운대 엘시티 더샵이 올해 말 준공을 앞두고 있다. 아파트 기준 최고 85층 높이로 지어질 계획이다. 2개 동으로 구성된 아파트 외에도 101층 랜드마크 타워 동이 함께 들어선다. 아파트와 호텔, 쇼핑몰, 워터파크, 전망대 등으로 구성되는 복합단지다. 아파트는 분양을 마쳤고, 현재 561실 규모의 레지던스 호텔 엘시티 더 레지던스를 분양 중이다. /유민호기자 you@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