퓨전데이타 “미지급 사채권·장단기 차입금 상환…무차입 경영 나선다”

증권 입력 2019-06-19 09:22:13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퓨전데이타는 무차입 경영과 책임 경영에 나선다고 19일 밝혔다. 


퓨전데이타는 지난 18일 38억원 규모의 무기명식 이권부 무보증 사모 전환사채를 장외매수로 만기 전 취득하고, 금융권의 장단기 차입금 약 31억 7,500만원을 상환했다고 공시했다. 일반공모 유상증자를 통해 마련된 자금을 사용한 것이다. 이에 따라 금융기관 부채는 약 6억원 정도로 대폭 줄었으며, 회사는 약정기간에 따라 연내에 남은 차입금 역시 상환을 완료할 계획이다. 


회사 측은 “올해부터 유상증자와 종속회사 매각을 통해 자금을 조달해 재무 구조를 개선해오고 있다”며 “미지급 사채권과 장단기 차입금을 상환으로 이자비용이 절감돼 영업 외 수익이 상당히 증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기존에 신고했던 증권 신고서의 사용 목적에 따라 조달된 자금으로 성실하게 부채를 상환해 재무 건전성 확보에 주력할 것”이라며 “이번 자금 조달을 통해 더욱 투명하게 기업을 경영해 주주 가치 제고에 앞장서겠다”고 강조했다. 


클라우드 전문 개발기업으로 시작한 퓨전데이타는 기업 가치를 향상을 위해 사업 다각화에 나서고 있다. 이를 위해 현재 패션 브랜드 ‘에스엔케이글로벌’과 선박 건조업체 ‘다오요트’의 인수를 추진 중이다. 뿐만 아니라 회사는 내달 중 임시 주주총회를 개최하고 상호 변경 및 바이오 관련 사업 목적을 추가해 신성장동력을 추가로 마련할 계획이다. /이소연기자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