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원E&C, 베트남서 100억 규모 공장 신축공사 수주…“해외 사업 탄력”

부동산 입력 2019-06-18 16:43:45 유민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대원은 베트남에 있는 자회사 대원E&C가 국내 제조기업의 베트남 하이퐁(Hai Phong) 산업단지 내 현지 공장 신축공사를 수주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수주는 국내 미용재료 제조기업의 베트남 현지 공장(부지면적 4) 신축공사로 계약금액은 약 100억원 규모다. 이번 달 중 착공해 연내 준공할 계획이다.

 

대원E&C 관계자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지속적인 수주에 성공하면서 해외 사업에 탄력을 더하고 있다이번 프로젝트 외에도 다수 기업의 현지 건설 수요가 있어 전망이 밝은 상황이라고 밝혔다.

 

대원E&C는 대원의 100% 자회사로 지난 2011년 설립 이후 대원의 개발사업과 현지 발주 도급공사를 수행하고 있다. 현재 호찌민에서 544가구 규모 주상복합 아파트 공사를 진행 중이다. /유민호기자 you@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유민호 기자 부동산팀

you@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