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CJ ENM에 통일동산 관광휴양시설용지 매각

부동산 입력 2019-06-18 14:51:26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한국토지주택공사 진주 본사 전경. / 사진제공=LH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지난 5일 파주 통일동산 관광휴양시설용지를 CJ ENM에 매각했다고 18일 밝혔다. CJ ENM은 향후 이 지역에 ‘CJ ENM 콘텐츠 월드'를 조성할 예정이다. 이 시설은 드라마·영화·예능 콘텐츠 제작과 체험, 관광이 결합된 복합문화시설로 축구장 32개 크기인 213,000로 아시아 최대 규모다.

 

올해 착공해 2023년 준공 예정으로, 향후 10년 간 약 21,000명의 일자리 창출과 총 22,000억 원의 생산증가 파급효과가 전망되며 연간 120만 명 이상의 관광객 방문이 예상된다. 이 시설이 조성되면 해당 용지에서 차량으로 15분 거리에 위치한 운정신도시와 통일동산, 출판단지를 결합한 삼각클러스터가 구축되어 시너지 효과가 크게 나타날 것으로 관측된다.

 

또한 LH와 파주시는 7월 중 파주시의 체계적인 개발을 위한 지역개발협약을 체결해 파주 장기종합발전구상안을 세울 예정으로 향후 수도권 서북부지역의 새로운 중심지로 파주권이 떠오를 전망이다. /정창신기자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팀

csjung@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