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큐온, 마라톤도 뛰고 기부도 하고…소아암 환우 건강 기원

금융 입력 2019-05-13 18:16:46 이아라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제 16회 소아암환우돕기 서울시민마라톤대회 기념사진./사진제공=애큐온저축은행

애큐온캐피탈과 애큐온저축은행은 12일 임직원 및 가족 110여명이 ‘제16회 소아암환우돕기 서울시민마라톤대회’에 참가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날 마라톤 대회엔 애큐온캐피탈·애큐온저축은행 임직원 및 가족과 사단법인 한국달리는 의사들, 사전신청한 일반 시민 등 5,000여 명이 함께했다. 참가자들은 여의도 한강공원 이벤트 광장을 출발해 강변을 따라 하프, 10km 및 5km 코스를 완주했다.
 
특히 애큐온은 올해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2019 베를린 마라톤 국위선양 프로젝트를 준비하는 아마추어 마라토너 22명을 대회에 초청했다. 이들은 손기정 선수의 베를린 올림픽 마라톤 우승을 기념하는 뜻으로 올 9월 태극기를 달고 베를린 마라톤에 참가할 계획이다.
 
애큐온캐피탈은 이날 마라톤 시작에 앞서 임직원과 회사 측이 함께 준비한 후원금을 소아암 환우들에게 전달했다. 후원금 기부 대상자는 한국달리는의사들로부터 추천받아 선정했다. 어려운 환경으로 치료비 마련이 쉽지 않은 소아암 환우들에게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
 
이번 대회 참가 및 후원은 애큐온(ACUON)의 영문 철자 중 ‘U’를 따서 만들어진 사회공헌 프로그램 ‘애큐온 울트라 데이(Acuon Ultra Day)’의 일환으로 이루어졌다.
 
이날 마라톤에 참여한 길광하 애큐온캐피탈 사회공헌운영위원장은 “소아암 투병으로 힘든 아이들에게 희망을 전달하기 위해 이번 대회에 참여했다”며 “애큐온캐피탈은 앞으로도 어려운 이웃들에게 보탬이 되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하겠다”고 말했다. /이아라기자 ara@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