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기아차, 강원도 산불피해 지역 관광 지원 등 경제 활성화 앞장

산업·IT 입력 2019-04-17 13:52:44 수정 2019-04-17 13:53:53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현대기아차 임직원들이 강원도 산불 피해 지역에 투입된 현대차그룹의 ‘도시형 세탁구호차량’과 함께 세탁 봉사를 하고 있다./사진제공=현대기아차

현대기아차가 강원도 산불 피해 지역의 관광 활성화 지원에 나섰다.
현대기아차는 산불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민들을 위해 성금을 기탁한 데 이어 임직원의 피해 지역 관광을 적극 지원하며 강원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 할 방침이라고 17일 밝혔다.
현대기아차는 강원상품권을 구매하고 6,000여명의 임직원 가족들이 강원도를 방문하도록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현대차와 기아차는 4월 말부터 6월 말까지 임직원 각각 1,000명과 500명을 대상으로 강원상품권 증정과 함께 2박 3일간 속초지역 숙박을 지원해 임직원 가족 6,000여명이 강원지역으로 여행을 갈 수 있도록 분위기를 조성한다.
이를 위해, 강원상품권 1억 5,000만원 상당을 구매해 강원 지역으로 여행을 희망하는 직원들에게 배포한다.
현대차는 “ 강원상품권은 강원도 내 전통시장, 음식점,  슈퍼마켓 등에서 사용할 수 있는 상품권으로 실질적인 지역 경제 지원 효과가 크다”고 설명했다.
또한 임직원들의 연월차 사용을 적극 권장해 관광객이 많이 찾는 주말이 아니라 상대적으로 수요가 적은 주중에 강원도를 찾을 수 있도록 했다.
현대차는 “임직원 가족들이 2박 3일 동안 ▲고성 ▲속초 ▲강릉 등에서 강원상품권을 이용하고 다양한 관광 및 체험 프로그램에 참여함에 따라 피해 지역 경제가 활력을 찾는데 일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관계자는 “피해 지역 주민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방안을 고민하다가 임직원들의 강원 지역 관광 지원 프로그램을 시행하게 됐다”며 “이번 활동이 산불 재난 지역의 경기 침체를 막고 지역 주민들이 빠른 시일 내 삶의 터전을 복구하는 데 작은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이에 앞서 현대차그룹은 지난 7일 강원도 산불 피해 지역 주민들을 위해 10억원의 피해복구 성금을 기탁하고 ‘도시형 세탁구호차량’ 투입 및 피해 차량 무상 점검 등 다양한 피해 지역 주민 지원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김혜영기자 jjss1234567@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경제산업팀

jjss1234567@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