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블유에프엠, 中 ESS·전기버스 배터리셀용 음극재 수주 임박

증권 입력 2019-03-28 10:40:35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이차전지 실리콘산화물계(이하 SiOx) 음극소재 제조기업인 더블유에프엠은 중국 ‘중신웨이’로부터 ESS(에너지저장시스템)과 전기버스 적용 2만개 배터리 셀 생산을 위한 SiOx 음극재 샘플 추가 공급 요청을 받았다고 28일 밝혔다. 이에 조만간 중국으로부터 공식적인 대량 음극재 수주가 임박한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중국 배터리 제조업체 ‘중신웨이’는 더블유에프엠이 지난 2018년 11월에 이차전지 음극재 SiOx의 중국시장 진출을 위한 협약식을 체결한 ‘SICT 모바일’ 산하의 배터리 제조업체로서, 하루 25만개 배터리 셀 생산능력(CAPA)를 갖추고 있고 전기버스 배터리 셀 납품과 ESS 저장장치 위주 배터리 양산업체이다.

중신웨이는 이미 더블유에프엠의 군산 제1 양산공장의 기존 반자동 제조장비로 생산한 SiOx 음극재를 적용해 생산한 배터리 셀로 평가를 진행한 바 있다. 이에 대한 결과는 용량향상에 좋은 결과치로 나타났다. 

더블유에프엠 측은 “현재 양산적용 직전 단계로서 ESS와 전기버스 적용 배터리 셀 2만개를 추가 평가하기 위해 중신웨이가 SiOx 음극재 샘플 공급 요청을 한 것”이라며 “중신웨이의 ESS와 전기버스 적용 배터리 셀에 자사 SiOx 음극재가 사용되면, 하루 25만개의 배터리 셀 생산에 SiOx 음극재가 적용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현재 양산적용 직전 평가 단계로 이는 곧 수주로 이어질 것”이라고 기대감을 전했다. 

더블유에프엠은 향후 음극재의 대량수주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작년에 연 50톤 생산이 가능한 기존 반자동 제조장비 양산기술보다 생산효율과 물질효율이 더 높은 2차 제조장비인(연 150톤 생산) 인라인 시스템(In-Line System)을 이미 구축한 바 있다. 또한 음극재 생산능력(CAPA) 확대를 위해 제1 양산공장의 2차 증설과 군산 제2양산공장 신축을 결정하고 올해 상반기 중 준공을 완료할 계획이다. /이소연기자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