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금22:00-24:00
  • PD 김동환
  • MC 김성, 이수연
  • AD 성예경, 김성희, 김민선
  • 작가 이지은

해외선물의 신 시즌3 1부-2부

국내 주식시장은 현재 그 성장성의 한계에 직면하며
장기간 박스권을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국내 파생상품에 대한 관심 또한 하락하며
투자자들은 마땅한 재테크 수단을 찾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서울경제TV는 <해외선물의 신>을 통해
해외선물 시장의 저변을 확대함으로써
투자의 새로운 활로를 개척하고자 한다.

출연 전문가
김정철
방영프로그램 전체보기

2020.09.03 <이수연 캐스터의 외신 센터>

2020-09-03 31

인쇄하기

외신 센터


 

클리블랜드 연은 총재 "완전한 경제 회복 2년 정도 걸려"

- WSJ "미 부채, GDP 규모 넘어설 것"…2차대전 이후 처음

- 유로화 강세에 커지는 디플레이션 공포…ECB 대응은?


다음

다음글이 없습니다.

목록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