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누 살균 소독기, 개방형 방식 특허 받아ㆍㆍ 피부감염 제로

라이프 입력 2020-06-03 09:10:19 수정 2020-06-03 09:10:30 유연욱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 위누 제공

홈리빙 전문 제조업체 위누(대표:성상엽)가 다양하게 발생될 수 있는 질병 예방을 위해 자외선(UV-C) 방식의 살균소독기를 개발했다.

 

살균 소독기의 수요는 항상 있었지만, 고가의 UV-C LED로 인해 비싼 제품이라는 인식이 있던 소독기를 위누 살균기는 이를 개방형 방식으로 설계하여 소독이 필요한 부분만을 선택적으로 살균할 수 있는 구조변경으로 LED 수량은 감소시키면서도 다양한 제품의 살균이 가능한 효율적 활용도를 지닌 제품 디자인을 선보여 화재를 얻고 있다.

 

위누 살균 소독기는 발명권과 제품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논문으로 발간되어, 2019 한국제품안전학회 우수발표 논문으로 선정되어 우수 논문상을 수상한 바 있으며 현재 6월 한국 런칭을 시작으로 세계 시장을 공략할 예정이다.

 

또한, 위누 살균소독기는 망막에 유해한 UV-C 광원의 안전한 가시거리를 기능적으로 확보하였으며, 개방형 방식의 발명권 및 PCT 출원을 통해 제품의 기술적 독점 권리를 확보한 제품이다.

 

제품의 핵심 소재 UV-C LED는 가장 탁월한 성능을 발휘하는 한국 제품을 장착하여, KTR의 시험검사에서 99.9%의 살균력 검증을 완료하였으며, 향후 더욱 다양한 병원균 실험을 통해 제품의 안정성 및 신뢰성을 확보할 예정이다.

제품의 휴대가 간편해 피부샵, 네일샵, 가정, 회사, 화장실 등 다양한 공간에서 활용이 가능하며, 전원 연결 뿐만이 아닌 외장 배터리를 통해 어느 장소에서나 이용할 수 있는 간편한 방식의 소독기 형태로 디자인이 되었으며, 향후 다양한 살균 제품 개발을 통해 소독 시장의 저변을 확대할 예정이다. /유연욱 기자 ywyoo@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관련뉴스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