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마약 혐의 SK그룹 창업주 손자, 검찰 송치

      SK그룹 창업주 고 최종건 회장의 손자가 검찰에 송치됐다.변종 마약을 상습 투약한 혐의다.인천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는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구속된 SK그룹 일가 최모(31)씨를 9일 오전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최씨는 SK그룹 창업주인 고 최종건 회장의 손자이며, 2000년 별세한 최윤원 SK케미칼 회장의 아들이다. 최씨는 지난해 3∼5월 평소 알고 지내던 마약 공급책 이모(27)씨로부터 변종 마약인 대마 쿠키와 액상 대마 카트리지를 15차례 사서 피운 혐의를 받고 있다.그는 또 지난달 신원이 확인되지 않은 ..

      경제·사회2019-04-09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sk 손자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sk 손자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