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중복청약 막차 ‘SKIET’ 청약 D-1…전략은

      [앵커]공모주 시장에 대어로 꼽히는 'SK아이이테크놀로지' 청약이 하루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마지막 중복 청약 기회인 만큼 한 주라도 더 받기 위한 투자자들의 눈치 게임이 치열할 것으로 전망됩니다. 김혜영 기자입니다.[기자]내일 10시부터 29일까지 이틀간 SKIET 공모주 청약이 진행됩니다.공모가는 10만5,000원으로 결정됐습니다.청약이 가능한 증권사는 미래에셋증권, 한국투자증권, SK증권, 삼성증권, NH투자증권 등 5곳입니다.균등배정(증거금 규모에 상관없이 청약자들에게 똑같이 배분하는 방식)의 경우 최소 청약 수량인 10..

      증권2021-04-27

      뉴스 상세보기
    • 금감원 “옵티머스 투자금 100% 반환해야”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금융당국이 옵티머스 펀드 환매 중단 사태와 관련해 최대 판매사 NH투자증권에 투자원금 전액을 반환하라는 결정을 내렸습니다. 금융감독원은 금융분쟁조정위(분조위)를 열고 NH투자가 판매한 옵티머스 펀드 관련 분쟁조정 신청에 대해 '착오에 의한 계약 취소'를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착오에 의한 계약취소는 중요한 사항을 제대로 알리지 않았을 경우 계약을 취소할 수 있도록 한 조항으로 라임 펀드에 이어 이번이 두 번째로 적용됐습니다. 분조위는 "옵티머스 펀드가 공공..

      증권2021-04-06

      뉴스 상세보기
    • 금감원, 정영채 대표에 중징계 ‘문책경고’

      금융감독원이 옵티머스 펀드 사태와 관련해 제3차 제재심의위원회를 열고 정영채 NH투자증권 대표에 대해 문책경고를 의결했습니다. 사전 통보한 3개월 직무정지보다 한 단계 낮아지긴 했지만 문책경고 역시 중징계에 해당합니다. 금감원에 따르면 옵티머스 펀드 판매액 5,100억원 중 NH투자증권 비중이 80%를 넘게 차지합니다. 정 사장이 내부 통제를 소홀히 해 문제가 있는 상품이 집중적으로 판매됐다는 게 금감원의 판단입니다. NH투자증권에 대해서는 일부 업무정지와 과태료 부과를 금융위원회에 건의하기로 했습니다..

      금융2021-03-26

      뉴스 상세보기
    • 옵티머스 피해자들 “NH 징계 낮아지면 모든 법적수단 동원”

      [서울경제TV=정순영 기자] 옵티머스 펀드 사태 관련사들에 대한 금감원 제재심 결과에 펀드 피해자들의 촉각이 곤두서고 있다.만일 제재심 결과 정영채 NH투자증권 대표의 징계 수위가 낮아질 경우 법적 대응을 비롯한 모든 수단을 동원해 강경 대응해 나가겠다는 입장이다.금융감독원은 19일 옵티머스 펀드 판매사인 NH투자증권과 수탁사인 하나은행을 대상으로 제재심의위원회를 개최한다.전체 환매금액 84%인 4,327억원의 펀드를 판매한 NH투자증권의 경우 내부통제 미비 책임과 사기 사전 인지 여부 등이 쟁점화될 것으로 보인다.앞서 금감원은..

      금융2021-02-19

      뉴스 상세보기
    • 이베스트 "NH투자, 4분기 부진…배당매력은 여전"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이베스트투자증권은 29일 NH투자증권에 대해 “시장 기대치를 크게 하회한 2020년 4분기 순이익에 따른 실적추정치 변경을 반영한다”며 목표주가를 기존 1만6,500원에서 1만5,500원으로 하향 조정했다. 다만 “PBR 0.5배 수준의 현 주가는 예상 수익성 대비 저평가 정도가 크다고 판단하고, 예상 배당수익률 또한 5%를 상회할 것으로 보여 높은 배당매력 보유한 종목”이라며 투자의견 매수는 유지했다.  전배승 연구원은 “NH투자증권의 2020년 4분기 순이익은 7..

      증권2021-01-29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nh투자증권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nh투자증권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