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LG화학, 세계 최초 100% 생분해성 신소재 개발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 LG화학이 세계 최초로 합성수지와 동등한 기계적 물성 구현이 가능한 생분해성 신소재 개발에 성공했다. LG화학은 19일 독자기술 및 제조공법을 통해 기존 생분해성 소재의 유연성및 투명성을 획기적으로 개선한 신소재를 자체 개발했다고 밝혔다..

      산업·IT2020-10-19

      뉴스 상세보기
    • LG화학, 세계 최초 생분해성 신소재 개발 성공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 LG화학이 세계 최초로 합성수지와 동등한 기계적 물성 구현이 가능한 생분해성 신소재 개발에 성공했다.LG화학은 독자기술 및 제조공법을 통해 기존 생분해성 소재의 유연성(신율,伸率) 및 투명성을 획기적으로 개선한 신소재를 자체 개발했다고 19일 밝혔다.  LG화학이 개발한 신소재는 옥수수 성분의 포도당 및 폐글리세롤을 활용한 바이오 함량 100%의 생분해성 소재로 단일 소재로는 PP(폴리프로필렌) 등의 합성수지와 동등한 기계적 물성과 투명성을 구현할 수 있는 전 세계 유일한 소재라고 회사..

      증권2020-10-19

      뉴스 상세보기
    • [주간증시]커져버린 美 증시 변동성에 국내 증시도 휘청

      [앵커]미국 대선이 얼마 남지 않은 상황 속 부양책 합의도 사실상 결렬되며 글로벌 증시의 변동성이 커졌습니다. 코로나19 재확산에 프랑스를 중심으로 한 유럽 재봉쇄 우려까지 나오며 버티던 국내 증시도 결국 휘청하는 모습을 보였는데, 한 주간의 증시 흐름, 앵커레포트에서 정리해 드립니다.   [기자]이번주 코스피는 글로벌 증시 변동성이 커지며 2.11% 조정받은 2,341.53에 마감했습니다. 코스닥은 4.33%의 큰 조정폭을 보이며 833.84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거래소는 개인이 9,623억원,..

      증권2020-10-16

      뉴스 상세보기
    • [기자의눈]‘우는 아이 사탕준다’LG화학, 이번엔 ‘배당’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 LG화학이 주주달래기에 나섰다. 이번엔 배당 정책이다. LG화학은 전날 공시를 통해 2022년까지 매년 주당 1만원 이상 배당금을 지급하는 주주 환원 정책을 하겠다고 밝혔다.향후 3년간 1주당 최소 1만원 이상의 현금배당을 추진하겠다는게 골자다. 그러나 주주들의 시선은 싸늘하다. 배터리 사업 분할 발표 이후 주주들의 거센 반발은 수그러들지 않고 있다. LG화학의 기업 이미지는 물론이고 주가는 연일 곤두박질 쳤다. 주주의 지분율을 유지할 수 있는 인적분할과 달리 성장 가능성이 큰 사업부를 비상장으로 독립..

      오피니언2020-10-16

      뉴스 상세보기
    • 해외도 전기차 잇단 화재…K배터리탓?

      연이어 불거진 전기차 안전성 문제가 한국 배터리 업체들에게 악재로 작용하고 있습니다. 현대자동차에 이어 GM과 포드 등에서 전기차 화재 사고가 확인돼 리콜이 결정되고 있는 가운데, 전기차 화재의 원인으로 배터리 문제가 거론됐기 때문입니다. 글로벌 전기차 배터리 시장을 한국 업체들이 선도하고 있는 상황에서 터진 이 같은 문제는 악재가 될 수 있다는 지적입니다. 또한 사고 원인 규명을 둘러싸고 배터리 업체와 완성차 업체 간 책임 공방이 벌어지는 것도 부담이 될 수 있는 상황입니다. 한편, 배터리 ..

      산업·IT2020-10-15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LG화학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LG화학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